최진기의 경제 수업 : 미시경제 편

주제
경제/재테크
강사
최진기
강좌구성
총 12강 / 325분
수강기간
50일
수강료
40,000원 내쿠폰

내 쿠폰 확인하기

적용 가능한 쿠폰 목록을 확인해 주세요.

LIST
적용 가능한 쿠폰이 없습니다.
[유의사항]
강좌 1개당 1개의 쿠폰만 사용 가능합니다. (중복사용 불가) 쿠폰 할인 가격이 강좌가격의 50%를 넘을 수 없습니다

강좌소개

최진기T_미시경제편

강의목록

LIST
단원 강의명 시간 보기
1강 편익과 기회비용 26분 PLAY
2강 소비가능직선과 생산가능곡선 27분 PLAY
3강 무차별곡선과 생산곡선의 변화 19분 PLAY
4강 절대우위와 비교우위 29분 PLAY
5강 가격탄력성 33분 PLAY
6강 가격 차별화 정책 17분 PLAY
7강 수요와 공급의 법칙 38분 PLAY
8강 소비자와 공급자의 잉여 30분 PLAY
9강 상황 변화에 따른 시장의 변화 22분 PLAY
10강 최고가격제와 최저가격제 23분 PLAY
11강 수량제한 25분 PLAY
12강 시장의 종류와 생산량의 결정 36분 PLAY

강사소개

최진기

최진기

인문학 대중화에 앞장서는 오마이스쿨 대표 강사.

<2019 경제전망>, <IT와 인문학>, <4차 산업혁명 생존의 조건>, <역사를 바꾼 전쟁사 시리즈>, <딸과 함께 미술관 가기> 등 철학, 역사, 예술을 넘나드는 다양한 강의로 사랑받고 있다.

프로필

· 현) 오마이스쿨 강사
· 전) 이투스 사회탐구영역 강사
· 전) 최진기 경제연구소 대표
· 전) JK Commerce 대표
· 전) KBS 생존경제 진행 강사

저서

· 최진기의 끝내주는 전쟁사 특강 1,2

· 최진기의 교실밖 인문학 

· 최진기와 함께 읽는 정의 

· 최진기와 함께 읽는 21세기 자본 

· 동양 고전의 바다에 빠져라 

· 인문의 바다의 빠져라 

· 일생에 한 번은 체 게바라처럼 

· 최진기의 글로벌 경제 특강 

· 최진기의 지금 당장 경제 

· 뒤죽박죽 경제상식 

· 경제기사의 바다에 빠져라 

· 최진기의 생존경제 

· 경제 상식 충전소

· 한 권으로 정리하는 4차 산업혁명

· 단숨에 읽는 부동산 시장 독법

· 최진기의 경제상식 오늘부터 1일

· 나를 채우는 인문학

수강생 평가 (11)

이 강좌를 수강하셨나요?
이 강좌의 수강평을 써주세요! 300점의 포인트를 드립니다.

로그인을 하시면 수강평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유익한 강의

유익한 강의

유익한 강의 | 2019.07.13

공감 0

맑스랑 케인즈랑 섞인 포스트 케인지언

'대압착'이 무슨 케인즈가 강제로 한게 아니고요
2차대전 나면서 세율 올라가고 자본재 파괴되면서
생긴 부정적인 의미의 현상입니다 무슨 케인즈? 허허
케인즈는 어디에서도 빈부격차 완화하자고 안했습니다
포스트 케인지언의 시각으로 교묘히 맑스랑 섞었네요
https://press.princeton.edu/titles/10921.html
The Great Leveler, 이거 유명한 책인데 읽어보시고요
역사적으로 파괴적인 대사건이 있을시만 가능합니다
최진기씨는 주요 저널에 경제학자들이 잘 쓰지도 않는
비주류적 표현을 그냥 대중들에게 무슨 목적으로 쓰는지?
대압착도 거의 쓰지않는 표현이며 논문도 딱 한개 있습니다
결론은 전쟁중이니 높은 세금, 중앙정부의 노동 통제->압착
https://www.nber.org/papers/w3817.pdf
케인즈랑 뉴딜이 했다는건 크루그먼같은 극성들의 주장이고
뉴딜이 사실상 실패했는데 2차대전 때문에 살아났다는 논문이
훨씬 많습니다 제발 제대로 주류적으로 알아보시고 말씀하세요
https://www.jstor.org/stable/10.1086/421169

2주류경제학 | 2019.06.06

공감 1

왜 자꾸 이상하게 가르칩니까?

https://en.wikipedia.org/wiki/Post-Keynesian_economics
최진기씨가 지긋지긋하게 말하는 '유효수요'
더이상 주류경제학에서 안쓰는 개념입니다
그거 포스트 케인지언들만 쓰는 비주류고
뉴케인지언은 맨큐가 대표적인데 방식이
유효수요 안쓰고 '가격 경직성'을 봅니다
대공황이 '유효수요' 부족해서 발생했다는거
그거 학계에서 깨진게 언젠데 아직도 들먹이죠?
대공황 직전까지 투자, 소득, 소비 다 좋았습니다
1960년대에 프리드먼, 안나슈월츠의 통화 논문
거서 중앙은행이 화페공급 잘못해 발생했다고
증명했고 학계에서 아직도 이견이 없습니다
양적완화도 프리드먼의 헬리콥터 머니 기원
오늘날 중앙은행의 인플레이션 타겟팅 이라든가
인플레이션 기대심리 다 통화주의에서 비롯됬죠
IS-LM과 필립스 곡선을 쓰던 네오 케인지언들은
루카스 비판 이후 몰락했고 포스트는 비주류 입니다

주류경제학 | 2019.06.06

공감 1

재밌게 봤어요

재밌게 봤어요

재밌게 봤어요 | 2019.05.19

공감 0

유익한 강의

유익한 강의

유익한 강의 | 2019.05.19

공감 0

좋은강의 감사합니다

좋은강의 감사합니다

좋은강의 감사합니다 | 2019.05.19

공감 0

역시 진기쌤!!!

역시 진기쌤!!! 최고입니다

유이미 | 2019.03.12

공감 2

재밌더군요

처음 현장강의 들었는데 역시 대한민국 최고강사답게 재미있고 유익했습니다.거시경제도 신청합니다ㅎ

김준호 | 2019.02.28

공감 4

기다렸습니다.

잘 들을게요

미시 | 2019.02.27

공감 1

감사합니다 ㅎ

일이 있어서 놓친 현장강의 두번째날 부분 마저 잘 듣겠습니다
그 특유의 위트와 살갗에 와닿는 예시들 ㅎ
거시편은 꼭 놓치지 않고 현장강의 다 들어야겠어요 ^^

박현진 | 2019.02.27

공감 3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