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스쿨

강신주의 <프루스트, 조이스, 그리고 카프카 읽기>

강신주의 <프루스트, 조이스, 그리고 카프카 읽기>
강사
강신주
강의기간
2013.01.08(화) ~ 2013.04.30(화)
강의일정
매주(화) 7:30
정원
80명
장소
상암동 오마이뉴스(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396 누리꿈스퀘어 ) 약도보기
문의
02)733-5505(내선 270)
수강료
300,000원

강좌소개


20세기 유럽,
현대인의 삶을 예민한 문학적 감수성으로 포착한
위대한 3명의 문학자가 있습니다.


프랑스의 마르셀 프루스트(Marcel Proust, 1871-1922)
아일랜드의 제임스 조이스(James Joyce, 1882-1941)
체코의 프란츠 카프카(Franz Kafka, 1883-1924)


이 세 사람의 소설은 너무나 읽기 힘듭니다.
심지어 난해함을 넘어서 불쾌감을 느끼기 쉽습니다.
왜 그럴까요?

어쩌면 우리는 자신이 처한 삶과 조건들을 낯설게 성찰할 수 있는 만큼
성숙하지 못한 것일지 모릅니다.
우리가 애써 은폐하려 했던 삶의 진실이
세 사람을 통해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것을 받아들이지 못하는 것이지요.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프루스트, 조이스, 그리고 카프카의 눈으로 우리 삶의 풍경을 바라보는 것입니다.


프루스트를 통해 우리의 삶을 달뜨게 만드는 사랑이 함축된 논리를 엿보고,
조이스를 통해 우리를 사로잡고 있는 권력의 논리를 엿보고,
카프카를 통해 우리가 얼마만큼 사회에 마비되어 있는지를 자각해봅니다.
그리고 타자, 사회, 권력이 복잡하게 얽히고설킨
우리의 내면과 외면을 직시해봅니다.

자, 이제 잃어버린 나를 찾아 떠나는
15주간의 문학 여행을 떠나볼까요?

강사소개

강신주

강신주

연세대 철학과에서 「장자철학에서의 소통의 논리」로 철학 박사학위.
강단 철학에서 벗어나 대중과 함께하는 철학 강의를 통해 철학적 소통과 사유를 나누고 있다.
저서로는 <상처받지 않을 권리>, <철학 VS 철학>, <김수영을 위하여> 등이 있다.

프로필

서울대 석사, 연세대 박사학위
문사철(文史哲) 기획위원회의 위원
한국방송, ‘TV 특강’
MBC 표준 FM, ‘김어준의 색다른 상담소’
EBS FM, ‘EBS 북카페’

저서

<상처받지 않을 권리>
<철학 VS 철학>
<김수영을 위하여>

시간표

-

수강생 평가 (1)

이 강좌를 수강하셨나요?
이 강좌의 수강평을 써주세요! 300점의 포인트를 드립니다.

로그인을 하시면 수강평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좋은 강의 감사합니다. ^^

감사합니다. | 2018.06.23

공감 0
1